새해가 밝았어요. ㅎㅎ

다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!

강아지 분양받은지 벌써 3개월이 다되어가는데 ㅎㅎ 이제서야 후기를 올리네요 ㅎㅎ


우연히 들러서 구경만하고 가야지 하고 갔다가 제품에 떡하니 안기는데 안데려올수가 없어서 데려왔어요 ㅋㅋ 지금은 아주 잘 지내고 있답니다. ㅋㅋ

처음에 관리를 잘 못해서 우왕좌왕댈때 이것저것 물어봐도 친절하게 다 답해주시고 너무 감사했어요!

지금은 무척이나 자라서 저렇게 제 침대에 올라가서 자리잡고 자고 그런답니다 ㅎㅎ

강아지 키우는거 어렵게 생각했었는데 막상 키우니까 키우는게 아니라 그냥 같이사는거더라구요. 덕분에 아주 웃을일많아서 좋아요. !!